라이프로그


평생 가보지도 못 할 곳에 가보았습니다. 11

 졸업 프로젝트를 위해 필요한 모터와 부품을 사려고 인터넷에 주문을 하였습니다. 평소 입금이 잦지 않은 터라 보통은 ATM기에서 무통장 입금을 하는데, 불행하게도 이번에는 백원과 십원 단위로 결제가 되는 바람에 창구에서 번호표를 뽑아 대기하고 있었습니다.

 창구가 무려 4개인데 이 중에서 제대로 업무가 되는 곳은 단 한 군데 입니다. 나머지는 상담창구도 아닌데도 불구하고 고객들과 은행원들은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고 있더군요. 당연히 제 차례의 번호가 넘어오기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 같더군요. 마감시간이 임박한 타임도 아니었는데도 말이죠.

 그러던 중 입구 주변에서 경비 업무를 맡고 있었던 미소녀 직원이(뻥입니다.) 창구가 밀리는 것 같으니 제게 반대편에 있는 유리문 밀실로 들어가서 입금을 하라고 하더군요. 뭔가 좀 기분나쁘게 생긴 것 같아 머뭇거리게 되었는데, 방금 말한 그 직원은 엄한 목소리로 '들어가세요' 라고 말하는 바람에 할 수 없이 쫄아서 들어갔습니다. 바로 그 곳이 어디냐 하면은...

'무려 VIP 고객 전용 업무센터!' 

 그렇습니다. 저는 평생 결코 오르지 못할 지위의 VIP만이 이용할 수 있는 곳에서 달랑 4만 2천원을 입금하게 된 것이었습니다. 처음 본 그곳의 인상은 좋지 않았습니다. 의자도 달랑 두 개 밖에 놓여있지 않았고 담당직원들의 인상은 그만큼 험악했거든요. '아저씨, VIP고객 맞아요? 꺼져요!' 라며 문전박대할 줄 알았건만 의외로 직원들은 더 친절했습니다. '수수료 500원이 나오시는데 여기 금액에서 차감시키시면 되십니까?' 오오, 이 과도한 존댓말! 과연 'VIP고객 전용' 다웠습니다.

 뭐 '그 순간 제가 마치 VIP 고객이 된 느낌이었어요. 호호호홍~' 이라고 말할 수는 없고, 그저 한편으로는 씁쓸하기만 하더군요. 오히려 제가 은행에다 지불하는 돈은 달랑 입금 수수료 500원인데요 뭘.

 지금이야 그냥 그렇고 그렇게 넘어간 상황이지만 하루가 다르게 변해가는 금융시장에서 나중에 40년, 50년 후에 은행을 이용하게 될 제 모습은 어떨지 상상하게 됩니다. 금리가 점점 내려가는 바람에 은행은 그저 공과금만 내는 장소로 전락하거나 아니면 아예 말 그대로 VIP로 인증된 사람들만 이용할 수 있는 철옹성 같은 장소가 되거나 하겠지요. 그밖에 어떤 일이 벌어지든 지금처럼 아무 생각 없이 여러 용도로 이용할 수 있는 그런 기관은 아니라는 것이죠.

 나중에 나이 들어서 은행 좀 찾아갔더니 전기충격기를 든 미소녀 은행경비직원에게 흠씬 두들겨 맞고 쫒겨나지나 않을까 걱정입니다.




written by 쓰레기 청소부
   





덧글

  • 까악이 2010/07/09 23:55 # 답글

    오늘이 9일 10일이 월급날인지라 제법 밀립니다. 말일 25일 등등...
  • 쓰레기청소부 2010/07/10 00:05 #

    월급날이면 ATM기에 사람들이 많이 몰려야 하지 않았을까요? 당시에는 한 명도 없었습니다. 더군다나 기다리는 손님도 저 이외에 단 한 명 뿐...
  • 까악이 2010/07/10 01:03 #

    아 각종 고지서 및 직원들 대량 이체와 어음 처리나 뭐 이런 저런 복잡한 것이 많은 것 같더군요.
    뭐... 개인이 돈을 찾기가 아닌 업체의 단체 업무 처리라고 보시면 될 듯...

    아무튼 월급날때는 은행 바쁘죠 -_-; 특히 오후!
  • 시키모리 2010/07/10 00:14 # 답글

    은행 vip창고에서 저런 업무를 해줄지 모르겠네요 그리고 대부분 타행입금업무는 자동화기기(ATM)으로 하라고 직원들이 말을 하네요 어떤곳은 창고에서 하면은 수수료를 800~2000원 받는데 정말 신기하네요 몇년전 창구에서 입금하다가 직원한테 짜증나는 말듣고는
    그자리에서 카드로 바꿨죠
  • 쓰레기청소부 2010/07/10 16:23 #

    은행쪽에서 현금 입금은 수 억이 아닌 이상 그리 달갑지 않죠. 원래 VIP창구는 그런 업무를 하는 곳이 아니라는 것은 알고 있지만 앞사람이 빨리 빠져나가지 못하는 바람에 그렇게 된 것 같습니다.
  • Luno 2010/07/10 00:23 # 답글

    의외로 vip쪽 일반 업무 많이 이용하더라구요. 여의도 지점 국민은행은 갈때마다 사람이 밀려서 사람들 vip로 죄다 가더군요; 물론 직원의 안내 하에;
  • 쓰레기청소부 2010/07/10 16:24 #

    아...그렇군요. 어쨌든 정상적인 루트로는 평생 갈 수 없는 곳이라는...
  • 영원제타 2010/07/10 00:32 # 답글

    10년쯤 지나면 '네 돈을 보관해주니 보관료를 내라'라고 할지도 모릅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0/07/10 16:24 #

    국내 은행들은 죄다 스위스 은행처럼 바뀌는 것이군요. 왠지 무섭...
  • 오리지날U 2010/07/11 00:22 # 답글

    과도한 존댓말.. -_- 거, 씁쓸-하고만.
  • 쓰레기청소부 2010/07/12 00:20 #

    씁쓸한 인생입니다. 막상 VIP고객을 상대하는 그분들이지만 표정은 그리 행복해 보이지 않더군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28454
2656
885034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386

애니메이션 편성표 - 애니시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