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로그


쥐라기 월드컵에 대한 단상 4


 1995년에 KBS2에서 방영되었던(1998년 재방영)추억의 만화영화 '쥐라기 월드컵'을 잊을 수가 없군요. '벨제부브'의 감독을 맡았던 타카모토 노부히로의 '초기'작으로 알려진 작품이어서 그런지 지금 다시보면 작품전개에 있어서 뭔가 허전하다거나 어색하다는 느낌을 종종 받기는 합니다만, 다시봐도 예전의 그 감동을 되찾을 수 있는 몇 안되는 추억의 명작이 아닐까 합니다. 

 전체적인 줄거리나 액션씬도 좋았지만, 많은 사람들의 머리속에 인상깊게 자리 잡았던 장면이란 바로 마지막편의 최종결전이었을 것입니다. 거대한 황금용으로 합체하여 주인공 일행들을 마구 괴롭혔던 용신들의 존재감이란 이루 말할 수 없었죠. 중간에 돌발이의 분노폭발로 합체를 한 번 무너뜨린 적이 있었으나 경기를 보는 내내 '이러다 진짜 지는 거 아니야?'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무시무시한 위력을 갖추었으니까요.



 더더욱 충격적이었던 것은 바로 돌발이의 역전승과 갑작스런 죽음...이긴 한데...멋진 역전 골도 아니고 그저 공을 가지고 골대에 몸을 날리다 죽은 까닭인지 몰라도 사진에서 보시다시피 그 모양새가 좀...비극적인 결말에 비해서는 상당히 부담스러웠다고나 할까요. 나중에 아버지와 더불어 부활하긴 했지만 마지막 순간에 초강력 돌발이슛 같은 초필살기로 역전승을 거두길 바랬던 모든 기대가 물거품이 된 순간이었습니다.


 
 분명 KBS판에서도 '드래곤 리그'라는 용어가 등장했음에도 불구하고 왜 '쥐라기 월드컵' 이라는 제목을 붙여 방영했던 것인지는 아직까지도 의문이긴 합니다. 정황상 일본판 원제인 '드래곤 리그'를 그대로 갖다 써도 무방할텐데 말이죠. 여하튼 개인적으로는 '축구왕 슛돌이' 보다 훨씬 감명깊게 감상했던 작품이었습니다.




written by 쓰레기 청소부 
 



덧글

  • 詩人 2011/04/25 14:47 # 답글

    아마 당시 포풍히트를 치고 있던 쥐라기 공원의 후광을 받고 싶었던 걸지도 모릅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1/04/26 07:20 #

    그 당시에는 영화에 별 관심이 없어서...생각해보니 그럴수도 있겠군요...
  • 풍신 2011/05/02 17:45 # 답글

    엣 결말이 그랬었나요? 왠지 마지막화를 본 것 같기도 하고 안 본 것 같기도 하고, 아얘 무시한 것 같기도 하고...
  • 쓰레기청소부 2011/05/02 18:51 #

    저건 98년도 방영판이고, 사실 95년 당시의 결말편이 저렇게 방영되었는지는 저도 기억이 가물가물합니다. 왜냐하면 너무 충격적이라....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40417
2504
882698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386

애니메이션 편성표 - 애니시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