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로그


뉴 아이패드, 한 번에 양품 걸리기 실패 50

 작년에는 불량없는 아이패드2를 얻는데 환불/재구매로 6개월이라는 시간이 소요되었습니다. 몇 달 사용하지도 못한 아이패드2를 과감히 처분한 것은 순전히 '뉴 아이패드' 에 대한 기대감과 갈망 때문이었고, 결국 매일 매일 국내 정발만을 고대하던 '뉴 아이패드' 가 드디어 배송이 완료 되었습니다. 하지만 작년에 '충분히' 액땜을 했다고 생각했는데, '뉴 아이패드' 역시 양품을 뽑는 데에는 실패하고야 말았습니다. 

 이번에는 특별히 지인께서 미국으로부터 공수하신 '뉴 아이패드' 를 뺏어들고 직접 비교/대조 리뷰를 해보았습니다. 


 좌측이 바로 지인께서 공수하신 미국발매판 뉴 아이패드 16기가 모델, 우측편이 바로 이번에 국내에서 발매된 뉴 아이패드 64기가 모델입니다. 두 제품 모두 Wifi 모델이며 색상은 화이트로 동일합니다. 



 아시다시피 미국판과 국내판은 박스 두께가 다릅니다. 미국판의 경우 높이가 낮고, 국내판의 경우 박스의 높이가 좀 더 높더군요. 구성품은 110V 어댑터와 충전잭만 첨부된 미국판이 좀 더 간소한 편이지만, 어차피 두 제품의 본질적인 차이는 없는데 말이죠. 매우 신기한 일입니다.    



 기쁜 마음으로 박스 개봉 후 외관 상태를 살펴보았습니다. 작년과 마찬가지로 국내발매 초기시기의 제품들은 뒷판 스크래치가 덜한 편입니다. 마찬가지로 외관에 큰 문제점이 없어 상당히 기뻐했는데...


 아이패드를 활성화 시키는 순간 뭔가 불길한 느낌을 받게 되었습니다. 왠지 모르게 화면 색이 누런 것...



 예상대로 흔히들 '오줌액정' 이라고 부르는 '낮은 색온도' 의 제품이었습니다. 뉴 아이패드에 대한 오줌액정 이슈 때문에 한창 걱정이었는데, 그것이 바로 현실이 되었습니다. 패널의 색이 고르지 못하고 테두리가 노란색인 것은 그렇다쳐도, 일단 화면의 느낌부터 칙칙하고 어둡습니다. 아아아...

 좌측의 휴대전화는 제 아이폰4S입니다. 사진 상으로는 아이폰4S의 액정이 푸르게 보일수도 있겠지만 사진과는 달리 실제 아이폰4S는 밝고 하얀 액정일 뿐이고, 뉴 아이패드는 훨씬 더 노랗습니다. sRGB 수준도 안 되는 상황...


 지인의 뉴 아이패드(좌측)와 비교해 보았습니다. 애플과 패널업체의 QC가 얼마나 엉망인지를 알 수 있는 부분이죠. 같은 제품인데 패널의 색온도가 이렇게 차이가 납니다. 참고로 양측의 두 제품 모두 '불량액정' 입니다. 좌측의 지인이 소유한 아이패드는 일명 '붉은 액정' 이고, 우측의 아이패드는 일명 '누런액정' 이라고 부르는 녀석입니다. 흔히들 말하는 '정상액정' 이라 함은 저 두 패널의 중간정도 되는 색감의 제품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극과 극입니다...



 이글루스 및 제 블로그를 띄운 화면입니다. 굳이 비교하지 않아도 두 제품 모두 상당히 거슬리는 색감을 가지고 있습죠.


 유저들이 '오줌액정' 을 싫어하는 결정적인 이유는 바로 '가독성' 때문입니다. 무슨 이유인지는 몰라도 '오줌액정' 의 가독성이 그렇지 않은 액정에 비해서 상당히 떨어지더군요. 결국 똑같은 가독성을 유지하려면 액정의 밝기를 더 높여야 하는 것이 문제인 것이죠. 뉴 아이패드의 강점이자 무기는 바로 고해상도의 '레티나 디스플레이' 라고 할 수 있는데, 같은 웹페이지를 봐도 오줌액정쪽은 선명하다거나 쨍한 느낌이 전혀 들지 않습니다. 단순히 색감의 선호도 문제를 떠나서 이건 분명히 문제가 있습니다.  

 굳이 두 제품 중 하나를 선택하라면 차라리 좌측의 '붉은액정(지인소유)' 쪽이 나은 것 같습니다. 요즘 뉴 아이패드 액정에 대한 이슈 중 하나가 바로 붉은 색감이 강한 제품이 종종 보인다는 것인데, 차라리 좌측의 붉은액정쪽이 같은 웹페이지를 보았을 때 훨씬 더 선명하고 '레티나 디스플레이' 의 감흥처럼 쨍하다는 느낌이 듭니다. 


 이상으로 우울한 '뉴 아이패드 개봉기' 를 마치겠습니다. 어차피 처음부터 단 한 번에 양품을 받을 수 있으리라고는 기대조차 하지 않았는데, 막상 우울한 리뷰를 마치고 나니 또다시 작년의 악몽이 떠오르는군요. 

 분명 '뉴 아이패드' 는 상당히 훌륭한 제품입니다만, 애플의 미진한 QC+뽑기운 불량의 신공이 합쳐지면 앞으로 어떤 불행이 추가적으로 닥칠지 모르는 것입니다. 과연...이번에도 수 십번의 실패를 겪어야 제대로 된 제품을 받을 수 있는 것이 아닌지 걱정이 되기만 하네요...


p.s. 참고로 이번 '첫 뉴 아이패드'는 작년의 '첫 아이패드2' 의 상태와 다를 바 없습니다. 작년에는 빛샘 이외에 빨간색 불량화소가 가운데에 떡하니 박혀 있었죠. 오줌액정이나 불량화소나 제겐 마찬가지로 보입니다...여튼 그 이후로 반복구매한 제품들은 한동안 그것보다 최악의 상태를 자랑했습니다. 여기서 비추어 본다면 '다음번에는 요것보다 조금 나은 제품이 오겠지' 라는 생각은 금물. 설령 반품하고 재구매 한다고 해도 이보다 더 좋지 않은 상태의 뉴 아이패드만 반복될 가능성이 높다는얘기ㅠㅜ




written by 쓰레기 청소부



덧글

  • RuBisCO 2012/04/26 01:11 # 답글

    그나마 다행인것은 이전에 실패 반복한거에 비하면 훨씬 상태가 좋은걸 받으시긴 했네요. 일단 아쉬운대로 여기서 멈추시던가 또 마라톤을 시작하셔야 할듯.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2:53 #

    누가봐도 교환받을 만한 상태입니다. 물론 저보다 민감하신 분들은 제외
  • 2012/04/26 01:16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2:53 #

    잘 모르겠습니다...ㅠㅜ 사실 저도 이런 글 쓰기 싫은지라...ㅠㅜ
  • 김민장 2012/04/26 02:05 # 답글

    제가 잘못 봤나요. 왜 두 뉴 아이패드의 크기가 달라 보이죠??
  • 모모맨 2012/04/26 08:43 #

    아마도 두 아이패드 있는 위치가 틀립니다(높이) 하나는 바닥에 있고 하나는 패기지 위에 있어 패기지위에 있는 아이패드가 가까워 커보이는 것 입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2:53 #

    모모맨님 감사합니다. 그 말씀이 정답입니다. 어차피 두 제품의 패키지도 높이가 달라요
  • Cpt Neo 2012/04/26 03:12 # 답글

    박스 사이즈가 다른건 리패키징 때문입니다.
    나라별로 리패키징 하는 경우가 있더군요.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2:54 #

    오 그렇군요. 한국은 아마도 일본이랑 비슷한 크기일까요?
  • B군 2012/04/26 03:27 # 답글

    우선 애도를,,,,, 쥔장님의 애플 사랑에도 불구하고 유독 제품 운은 정말 좋지가 않으시네요. 애착이 강하면서 그런가 기준도 남달리 높으신거 같고....또 지난번처럼 마라톤 안하시길 빕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2:55 #

    기준은 높지 않습니다. 저는 빛샘 같은 것은 화면 전체가 그런 것만 아닌 수준에야 만족하며 삽니다. 사실 운이 없는 것 혹은 민감한 것...애플의 장난(?)...어느 쪽으로 말해도 비난을 받는 것은 사실인지라...
  • 희야♡ 2012/04/26 06:58 # 답글

    저도 그러네요 애 양촉의 제품 크기가 다르죠??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2:56 #

    크기가 다른 것이 아니라 높이가 달라서입니다. 이게 꽤 차이가 크게 나는군요
  • jklin 2012/04/26 07:10 # 답글

    뭐 애플의 품질관리는 하루이틀얘기가 아니라서요... 잡스 복귀후부터는 완전히 신경안쓰는듯. 애플은 독점체제인데 사실 신경쓸 이유도 없지 않겠습니까. 일단 문제가 있을 확률이 높아야 애플케어 매출을 올릴 수 있고 또 기본 a/s 기간 1년 후에 문제가 생기면 사용자입장에서는 업그레이드 유혹을 강하게 받게될거고. a/s 기간 안에 문제 생기면 굳이 비용들여 각각 케이스별로 맞춤 a/s 하느니 일괄적으로 리퍼 처리하면 소위 customer satisfaction 평가 올라가서 좋고...

    애플만큼 문제 많은 제품을 출시하고 리콜한번 안한 회사도 드물겁니다. 그런고로 오줌액정 정도는 정상이니 소비자께서 너그러이 이해하심이....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2:57 #

    인기있는 제품은 QC가 떨어지겠죠...애플이 아무리 그래도 양품이 없는 것도 아니고...
  • 2012/04/26 07:50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2:59 #

    수 백도나요...뭐 퍼센테이지로 따진다면 그럴수도 있겠지만 너무나도 크게 느껴집니다. 제 기준이 양품의 기준이 아닐수도 있겠지만...제가 봤을 때의 좋은 상태의 것을 남이 받았고, 나는 그저 바라만 보며 교환을 고민할 때의 심정은 이루 말할 수가 없더군요. 차라리 수 백도의 차이가 난다면 이왕이면 높은 쪽으로라도...
  • 오오 2012/04/26 07:53 # 답글

    다시 시작하신 것인가요?
    이번에는 20번 이내에 만족하실만한 물건이 오기를 바랍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2:59 #

    시작이라니요...ㅠㅜ 괴롭습니다.
  • 무르쉬드 2012/04/26 08:45 # 답글

    저 같은 사람은 거기서 거기라고 보여요 민감하지 않아서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3:00 #

    사람마다 주관이 다르듯이 양품 기준도 다릅니다만...이미 아이패드 액정문제는 정평이 나 잇는지라...
  • 나루미 2012/04/26 09:03 # 답글

    뉴패드 오줌액정건은 동영상 좀 돌리면 나아진다는 글이 많더군요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3:00 #

    테두리가 노란 것은 그럴 지 몰라도 전체가 노란 것은...절대 해결이 될 수 없을 겁니다.
  • 긁적 2012/04/26 09:44 # 답글

    제꺼도 좀 오줌끼가 있긴 한데.......
    저건 좀 심하네요 orz......

    아 쓰레기청소부님만은 이번에 꼭 한 번에 뽑으셔야 했는데! ㅠ.ㅠ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3:00 #

    누가봐도 심한 것이군요....아아아...
  • zeprid 2012/04/26 11:14 # 답글

    친구 여행갔다올때 일본에서 공수해온 제 뉴패드는 붉은화면이라죠.. 그냥 저냥 쓰는덴 지장없어서 사용..
  • 쓰레기청소부 2012/04/26 13:00 #

    그나마 붉은화면이 낫습니다. 누런 건 싼티가 나니...
  • Ruru 2012/04/26 11:51 # 삭제 답글

    님 참 대단하신것 같아요
    아이폰 4 사시고 쓰신지 얼마 안되어서 4s로 또 바꾸시고 아이패드2도 사셧다가 파셧다가 하시고, 아이패드2도 엄청 교환하시고...
    아이패드2 쓰신지 얼마 안된것 같은데 뉴아이패드로 또 바꾸시고...

    이게 애플에 대한 무한한 열정과 추종심이 있는것 같은데, 아이패드2 열몇번 교환하시는거 보면 애플까 같기도 하고 정체를 모르겠어요 ㅎㅎ

    마치 여자들이 루이비통백 샀다가 샤넬백으로 바꿧다가, 다시 구찌신상 나와서 구찌로 갔다가 하는거랑 비슷한 느낌입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0:55 #

    애플까 같은 건 아닙니다. 소비자로서 마음에 드는 제품을 구입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죠. 자금이 좀 많이들긴 하지만...이런저런 이유로 애플제품은 여유가 되는 한도 내에서는 신제품에 대한 욕심이 생기더군요
  • Niveus 2012/04/26 12:23 # 답글

    일단 확실히 양품이라 만족하시고 싶으면 먼저 캘리브레이터 구매부터 하시는게 좋을것같군요.
    그게 가장 확실하지 않겠습니까.
  • 쪼인어스 2012/04/27 00:08 #

    정답.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0:56 #

    캘리브레이터는 완벽하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스파이더4 이런 거는...40만원에 육박한 가격이라 금전적으로 무리이기도하고,..처음부터 양품 받는 것이 더 이득이지 않나 싶습니다.
  • 나야꼴통 2012/04/26 12:55 # 답글

    이왕 하신거면.. 끝장을 보시는게.. ㅠ_ㅠ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0:56 #

    끝장을 본다는 것이 두려워지고 있습니다...
  • 창천항로 2012/04/26 13:09 # 삭제 답글

    뉴 아이패드에서 뉴 전설을 이어가시는군요.
    부디 이번엔 30번 내에 양품 받으시길 빕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0:57 #

    30번 내에...이거 왠지 더 좋지 않은 기분이 드는군요...
  • 게스트 2012/04/26 13:35 # 삭제 답글

    제생각에는.. 그냥쓰시는것이 어떨지요? 저두 패드 2 썼다가 뉴패드로 넘어왔는데.. 1년정도 쓰니..배터리 성능이 많이 떨어지더군요.. 그래서 1년 되기전에 일부러 리퍼 받았습니다. 그냥쓰시다가.. 리퍼 받으시는게 좋을듯 싶습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0:57 #

    마음에 들지 않는 제품을 1년 가까이 사용한다는 것이 왠지 손해보는 느낌입니다. 저와 같은 생각을 하시는 분들도 많을 듯...
  • 호세 2012/04/26 21:12 # 삭제 답글

    아이패드에 대해서는 잘 모르지만, 심심한 위로를 드립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0:58 #

    감사합니다. 전자제품...더군다나 고가인 제품이라 상당히 신경 쓰이네요
  • 이세리나 2012/04/26 23:15 # 답글

    대단하시네요. 제가 만약 불량제품 받고 교환받았는데 또 불량이라면 전 다시는 그 회사 제품을 이용하지 않을겁니다.

    아이패드2때 그렇게 고생하시고 또 같은일을 반복하시게 되다니...
    정말 애플은 여러가지의미로 대단한 회사가 아닐지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0:59 #

    애플에 대한 충성심을 가진 고객들이 많은 이유는 이런 이유이기 때문이 아닐까 합니다. 일단, 한 번 익숙해지면 다른 것을 쓸 수가 없는...더군다나 태블릿 PC는 현재 대안이 없는 상황인지라...
  • 쪼인어스 2012/04/27 00:03 # 답글

    드디어 또 미칀짓 시작.
    삼성이였다면 아마 걍 배상해줬을듯.
    이님 곤조 알아줘야함.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1:00 #

    곤조같은 건 없습니다. 그저 운이 없고 초기제품에 대한 불량이 많은 시점인 것을...
  • 2012/04/27 00:30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1:01 #

    커뮤니티 사이트 같은 것을 검색하시면 '정말' 로 이상한 이유로 교환을 시도하려는 분들도 많습니다. 제품에 흠집이 나거나 마감상태가 좋지 않는 것은 당연히 교환을 받아야 할 이유가 되기도 하구요. 실제로도 이번 뉴 아이패드 교환글이 많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저만 유독 그런 것은 아니죠.
  • 2012/05/21 22:04 # 삭제

    똑같은 정신병자들끼리 모인 곳이니 그럴 수 밖에ㅋ
  • 크레이지 2012/04/27 23:20 # 삭제 답글

    이글루 운영진도 미쳤군. 이딴 걸 추천글이랍시고 메인에 걸다니. 하여간 미친 것들 천지.
  • 쓰레기청소부 2012/04/28 01:02 #

    죄송합니다.
  • 2012/05/21 22:02 # 삭제 답글

    가난 때문에 발병한 정신병.ㅋ 꼴에 고급은 갖고 싶은데, 스크래치 몇 톨 가지고 쓰면 손해 보는거 같고 오금이 저리고ㅋㅋㅋㅋ 근데 저렇게 고생해서 얻은걸 차기작 구매에 보탬되라고 결국엔 중고 판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3471142
9567
8062299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363

애니메이션 편성표 - 애니시아